J&J 백신 그렇게 위험해?

2676

#다알기 #J&J 백신 궁금증 다섯가지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확대되면서 어떤 백신을 맞아야 할지 궁금해 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특히 지난 13일 연방식품의약청(FDA)과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존슨앤존슨(J&J)의 자회사 얀센이 만든 코로나19 백신의 사용 중단을 권고하면서 안전성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죠. 얀센 백신을 접종한 6명에게서 희귀한 혈전 부작용 사례가 발생했기 때문인데요. FDA와 CDC가 백신과 부작용 사이의 연관성을 조사중입니다.
이번 ‘다섯가지 알아야할 기사’ 코너에서는 얀센 백신에 대한 5가지 궁금증을 정리했습니다. 함께 살펴볼까요.

①부작용 사례

말씀드렸듯 6명에게서 ‘뇌정맥 혈전증(cerebral venous sinus thrombosisㆍCVST)’과 ‘혈소판 감소증 (thrombocytopenia)’이 나타났습니다. 모두 여성으로 18~48세 사이 가임신 연령이라고 합니다. 접종후 6~13일 이내에 증상이 나타났죠. 이중 1명이 숨지고 2명이 중태라고 합니다. 현재까지 미국에서 700만명이 얀센 백신을 접종했는데요. 보고된 부작용 사례만 놓고 본다면 전체 접종자 110만 명당 1명꼴로 발생한 셈이죠. 그래서 희귀한 부작용이라고 하는데요, 전문가들은 이 부작용에 걸릴 확률이 번개에 2차례 맞는 것보다 낮다고 합니다. 하지만 단 1명이 사망했다고 해도 부작용은 심각하게 조사해야 합니다. 그래서 접종을 일시 중단한 것이죠.

②혈전증 심각성은?

먼저 CVST와 혈소판 감소증에 대해 알아야 합니다. 쉽게 설명드릴게요.
본래 백신은 바이러스에 대한 면역 반응만 유도해야 하는데 잘못된 면역 반응을 유도해서 많은 양의 혈전이 형성되는 것으로 보입니다.
혈전은 흔히들 피떡이라고도 하죠. 출혈 부위에 생성돼 출혈을 막는 역할을 하는데요. 비정상적으로 많이 생성되는 경우 혈관을 막아 여러 가지 중증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증상은 어떤 혈관을 피떡이 막느냐에 따라 달라지는데, 뇌 혈전은 심한 두통, 폐 혈전은 호흡곤란, 내장 혈관은 심한 복통을 일으킵니다. 혈소판이 감소하는 이유도 피떡(혈전)과 연관이 있죠. 피떡을 만드는 것이 혈소판입니다. 피떡이 많이 생겼다는 건 그만큼 혈소판이 많이 소모됐다는 뜻이죠.

③정확한 원인은?

아직 조사중이라 정확한 원인을 말씀드리긴 어렵습니다. 다만, 앞서 문제가 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의 부작용과 매우 유사하다고 합니다. 공교롭게도 이 두 백신은 모두 ‘바이러스 벡터’ 백신입니다. mRNA 방식을 사용한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에서는 이런 부작용이 나타나지 않았죠.
바이러스 벡터는 코로나 바이러스가 아닌 다른 바이러스에 코로나19 유전자를 넣어 투여하는 방식입니다. 얀센과 AZ 백신 모두 감기 바이러스 종류인 ‘아데노바이러스’를 사용했는데요. 아데노바이러스 자체 항원이 이상 면역 반응을 유도한 결과일 수 있다고 합니다. 하지만 현재 단계에선 아데노바이러스 벡터가 혈전을 만든다고 주장할 근거가 아직 부족하죠.

④위험군과 치료법은?

최근 수술한 환자, 임산부, 거동이 불편한 장기 기저질환자, 흡연자, 비만, 혈전과 관련된 가족 병력이 있는 경우, 호르몬제 피임약 복용자 등입니다.
만약 얀센 백신을 접종한 뒤 심한 두통이 계속되거나 시야가 흐려지고 호흡 곤란, 가슴 통증, 팔과 다리에 땀이 차거나 반대로 창백해진다면 즉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치료법은 있습니다. CVST는 치료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일반 혈전증과 치료법이 다르죠. 일반 혈전증은 대부분 혈액을 묽게하는 헤파린이라는 항응고제를 투여해 치료합니다. 하지만 CVST는 헤파린을 투여하면 반대로 증상이 더 악화됩니다. 그래서 헤파린 성분이 없는 항응고제를 사용해야 하죠. 또 정맥주사 면역 글로브린(intravenous immunoglobulin)도 투여해야한다고 합니다.

⑤앞으로 어떻게 되나? 

CDC 자문기구인 예방접종자문위원회(ACIP)는 14일 회의를 열어 얀센 백신의 사용 여부를 논의했으나 똑부러진 결론을 내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일주일 내에 회의를 다시 소집해 권고안을 결정하기로 했죠.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은 “수일에서 수주내 안전성에 대한 결과가 나올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일단 지금으로선 얀센 백신 대신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을 맞는 것이 안전합니다.